이 페이지에 배너를 표시하고 성공에 대해서만 비용을 지불하려면 여기를 클릭하십시오.

와이어 뉴스

자궁내막증, 이제 전신질환으로 인정

Written by 편집자

100개 이상의 국가에서 온 생식 의학의 지도자들은 오늘날 자궁내막증의 쇠약해지는 영향으로 고통받는 여성이 "진단적 불행"에 착수하는 것을 방지하는 데 도움을 줄 것을 촉구받았습니다.        

미국의 저명한 생식 내분비학 전문가인 휴 테일러 교수는 2022년 아시아 태평양 생식 이니셔티브 회의(ASPIRE)에서 “자궁내막증이 이제 전신 질환으로 인식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자궁내막증의 복잡한 전신적 특성으로 인해 전 세계 가임 연령 여성의 최대 10%에 영향을 미치는 질병의 심각한 영향에서 골반 통증의 전통적인 진단이 "빙산의 일각"에 불과하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말했습니다.

그 유행에도 불구하고 Taylor 교수는 많은 경우에 여러 의사와 관련된 증상의 발병에서 자궁내막증의 결정적인 진단까지 몇 년이 걸렸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오진이 흔하고 효과적인 치료법의 전달이 연장된다”고 설명했다.

“자궁내막증은 자궁 외부에 자궁내막과 유사한 조직이 존재하는 것을 특징으로 하는 만성 부인과 질환으로 고전적으로 정의되며 역행 월경으로 인해 발생하는 것으로 생각됩니다.

“그러나 이 설명은 구식이며 더 이상 질병의 진정한 범위와 징후를 반영하지 않습니다. 자궁내막증은 골반에 주로 영향을 미치는 질환이 아니라 전신 질환입니다.”

전 미국생식의학학회 회장이자 예일대학교 산부인과 과장인 Taylor 교수는 자궁내막증의 다른 증상으로는 불안과 우울증, 피로, 염증, 낮은 체질량지수(BMI), 장 또는 방광 기능 장애 또는 심혈관 질환의 발병.

“증상이 특이적이지 않기 때문에 진단과 치료가 매우 어렵습니다.”라고 ASPIRE Congress에서 말했습니다. 이 회의는 부모가 되기 위해 분투하는 부부가 직면한 신체적, 심리적 장애와 최근 세계적인 불임 치료의 발전을 다루고 있습니다.

“자궁내막증은 통증 과민성과 기분 장애를 유발할 수 있는 뇌의 유전자 발현 변화를 포함하여 멀리 떨어진 장기에 악영향을 미치며 몸 전체로 퍼질 수 있는 세포 이동성 질환입니다.”

"질병의 전체 범위를 인식하면 임상 진단이 개선되고 현재 사용 가능한 것보다 더 포괄적인 치료가 가능합니다."

Taylor 교수는 외과적 치료가 다른 장기에 대한 자궁내막증의 모든 원격 영향을 되돌리지 않고 눈에 보이는 병변을 제거할 수 있으며 질병에 대한 더 나은 이해가 보다 효과적인 검사와 개인화된 치료법의 개발로 이어질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전형적인 부인과 질환의 매개변수를 벗어난 자궁내막증의 완전한 효과가 완전히 인식되지 않았기 때문에 우리는 여전히 발견 단계에 있습니다."라고 그는 설명했습니다.

"우리는 자궁내막증이 있는 여성에 대한 포괄적인 치료와 완전한 치료를 달성할 수 있도록 의사와 환자가 함께 협력하여 더 넓은 증상을 인식하고 진단적 사고를 피해야 합니다."

관련 뉴스

저자에 관하여

편집자

eTurboNew의 편집장은 Linda Hohnholz입니다. 그녀는 하와이 호놀룰루에 있는 eTN HQ에 있습니다.

코멘트를 남겨

공유 대상...